경북전문대,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창업보육센터” 지정!

“경북북부지역 창업생태계 선도”

경북전문대 창업보육센터 전경. 경북전문대 제공
경북전문대 창업보육센터 전경. 경북전문대 제공

경북전문대학교가 중소벤처기업부가 추진하는 창업생태계 횔성화사업에 지정돼 올해부터 창업보육센터를 운영하게 됐다.

창업보육센터는 대학과 지자체, 지역 기업이 함께 창업생태계를 구축하는 사업으로 창업을 희망하는 주민들의 제품개발을 지원하게 된다.

이 대학은 앞으로 영주메이커스페이스와 청년들의 창업교육 및 창업 지원금을 통해 안정적인 초기 창업에 도전할 수 있도록 청년스마트창업공장, 도시재생을 통한 청년창업지원, 지역 기업 및 외부 전문가 그룹과 함께 유니콘 기업의 탄생을 지원하는 엑셀레이팅까지 창업생태계를 아우르는 시스템 구축에 나서게 된다.

또 국토부의 지역 수요 맞춤 지원사업으로 확보된 항공산업 플랫폼을 통해 관련 기업의 창업과 육성계획을 추진하는 등 지역 미래 산업을 선도하게 된다.

최재혁 총장은 "창업생태계 구축을 통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 앞장서겠다"며 "대학의 교육적 역량을 총 결집해 경상북도와 영주시, 지역 기업과 함께 지역의 미래산업을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북전문대학은 2019년 행정안전부로부터 창업LAB구축·운영사업을 지원받아 대학 내 (舊)연초제조창 2층에 "청년스마트창업공장"을 구축했고 지난해 중소벤처기업부의 메이커스페이스 지원사업을 통해 "영주메이커스페이스"를 구축한 바 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9월 18일 0시 기준 )

  • 대구 71
  • 경북 24
  • 전국 2,087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