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립국악단, ‘국악이 있는 풍경-대구 십경' 시리즈 영상물 제작

대구 명소 무대로 시립국악단의 명연주…1~2월 유튜브 채널 통해 송출

구암서원에서 지영희류 해금산조를 촬영하고 있다. 대구시립국악단 제공
구암서원에서 지영희류 해금산조를 촬영하고 있다. 대구시립국악단 제공

대구시립국악단은 대구 명소의 아름다운 풍경을 배경으로 한국춤과 국악연주 장면을 담은 영상물 '국악이 있는 풍경-대구 십경' 시리즈를 제작했다.

'대구 십경' 영상물은 구암서원, 경상감영공원, 대구향교, 수성못, 성당못, 남평문씨 세거지, 옻골 마을, 불로동 고분군, 도동 측백수림, 서상돈 고택, 이상화 고택 등 대구 명소에서 촬영했다. 영상물에는 대금정악, 해금산조, 생소병주, 가야금중주, 거문고산조 등 전통 국악부터 창작곡 등 다양한 음악과 검기무, 소고춤, 태평무 등 한국무용이 담겨 있다.

영상물은 지난해 10, 11월 두 달 동안 진행됐으며 장소 당 2건을 제작해 총 20건이다.

남평문씨 세거지에서 한갑득류 거문고산조를 촬영하고 있다.
남평문씨 세거지에서 한갑득류 거문고산조를 촬영하고 있다.

대구시립국악단은 '구암서원'에서 촬영한 대금정악 '청성곡'과 '지영희류 해금산조' 연주 영상을 1월 첫 주에 대구문예회관 유튜브와 페이스북을 통해 공개했다. 매주 약 2건의 영상물을 업로드해 2월 말까지 '대구 십경' 시리즈를 모두 공개할 예정이다.

이현창 대구시립국악단 상임지휘자는 "코로나 시대에 국악의 역할에 대해 고민한 끝에 시민들의 정서순화의 하나로 영상물을 제작하게 됐다"고 말했다.

최신 기사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2월 08일 0시 기준 )

  • 대구 127
  • 경북 129
  • 전국 7,175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