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대병원, ICT활용 임상시험시스템 해외진출 베트남 설명회 개최

  • 0

경북대학교병원은 자체 개발한 ICT 기술을 바탕으로 실시간 데이터를 확보하는 임상시험 플랫폼을 베트남 하노이 벡마이병원에 적용하기 위한 현지 설명회를 가졌다.
경북대학교병원은 자체 개발한 ICT 기술을 바탕으로 실시간 데이터를 확보하는 임상시험 플랫폼을 베트남 하노이 벡마이병원에 적용하기 위한 현지 설명회를 가졌다.

경북대학교병원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의 ICT(정보통신기술) 기반 의료시스템 해외 진출 모델 개발사업의 일환으로 베트남 현지 설명회를 개최했다.

18일 베트남 하노이 벡마이병원에서 열린 설명회는 현지 의료진 및 임상시험 수탁기관과 ICT 활용 복약 모니터링 시스템 회사인 제윤메디컬 등이 함께했다.

경북대병원은 최신 ICT 기술을 임상시험에 적용해 실시간으로 데이터를 확보하는 자체개발 임상시험 플랫폼인 'KICTS'의 해외 진출 타당성을 올해 4월부터 조사해 왔고, 현지 파트너인 하노이 벡마이병원과 함께 결과를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약 50여 명의 베트남 임상시험 연구자 및 IT 전문가가 참여한 현지 설명회는 베트남의 연구 환경과 ICT 환경이 한국의 KICTS 시스템을 적용하는 데 좋은 조건을 가지고 있다는 조사 결과를 내놨고, 시간과 공간의 제약 없이 효율적으로 임상수행을 수행한다는 장점에 현지 연구자들이 큰 관심을 보였다.

응오 꾸이 처우 벡마이병원 부원장은 "한국의 선진화된 ICT 기술이 임상시험뿐만 아니라 이를 시작으로 만성질환자의 관리, 응급환자 치료와 신약 개발 등에도 활용될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하며 "실제 임상시험 사례를 함께 만들어보기를 원한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 책임자인 윤영란 경북대병원 교수는 "하노이 대형 병원의 활발한 연구 활동이 ICT를 활용한 연구에서도 큰 강점을 가질 수 있을 것이라고 본다. 함께 사업을 추진해서 실질적인 성과를 내도록 노력하자"고 말했다.

최신 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