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샤를 합시다3' 안우연, 아쉬움 가득 종영소감 "성숙해진 연기로 찾아 뵙겠다"

사진. '식샤를 합시다3'
사진. '식샤를 합시다3'

배우 안우연이 '식샤를 합시다3' 종영소감을 전했다.

tvN '식샤를 합시다3: 비긴즈'(극본 임수미/연출 최규식, 정형건/제작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에서 철저히 1인 가구 라이프를 즐기는 철벽남 선우선 역을 연기한 안우연은 오늘(28일) 마지막 화를 앞두고 '진심'가득 담은 종영소감과 현장 비하인드 컷을 전해 눈길을 끌고 있다.

안우연은 "처음 해보는 스타일의 캐릭터라 준비하면서 고민이 많았다. 부족함에도 애정 어린 응원 보내주신 덕분에 힘내서 촬영할 수 있었다. 시청해주신 모든 분들께 다시 한번 감사 드리며, 마지막까지 많은 관심 부탁 드린다. 조만간 더 좋은 작품, 성숙해진 연기로 찾아 뵐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더불어 소속사 제이에스픽쳐스를 통해 공개된 비하인드 컷에서는 안우연의 대본을 보며 준비하고, 몰입하고, 웃으며 촬영 중인 현장 속 면면이 오롯이 담겨 있어 아쉬움과 여운을 더한다.

안우연은 '식샤를 합시다3'에서 이름처럼 선을 넘지 않고 예의를 중시하는 엘리트 팀장 선우선 역으로 열연을 펼쳤다. 까칠한 철벽남이었지만 서연(이주우 분)을 만나고 다양한 인물들과 얽히며 허술하면서도 귀여운 모습으로 반전매력을 뽐내 눈도장을 찍었다. 극에 활기를 불어넣는 케미와 매력을 보여준 그가 마지막 까지 어떤 활약을 보여줄지 기대를 모은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0월 22일 0시 기준 )

  • 대구 21
  • 경북 45
  • 전국 1,440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