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대병원-베트남 국방부중앙병원 협력 MOU

  • 0

국립대병원 유일 대통령사절 포함…하노이 방문, 의료진 교류 등 논의

국내 국립대병원으로는 유일하게 '한-베트남 비즈니스포럼'에 대통령 사절단 단원 자격으로 참가한 경북대병원이 22일 베트남 하노이 108국방부중앙병원과 '의료협력 MOU'를 체결했다. 정호영(앞줄 왼쪽) 경북대병원장과 마이호앙 방 하노이 108국방부중앙병원장이 협약서를 들고 있다. 경북대병원 제공
국내 국립대병원으로는 유일하게 '한-베트남 비즈니스포럼'에 대통령 사절단 단원 자격으로 참가한 경북대병원이 22일 베트남 하노이 108국방부중앙병원과 '의료협력 MOU'를 체결했다. 정호영(앞줄 왼쪽) 경북대병원장과 마이호앙 방 하노이 108국방부중앙병원장이 협약서를 들고 있다. 경북대병원 제공

경북대병원이 22일 베트남 108국방부중앙병원과 의료 협력을 위해 손을 잡았다. 경북대병원은 이날 문재인 대통령의 베트남 방문 경제사절단 단원 자격으로 베트남 하노이를 방문해 베트남 최대 병원인 108국방부중앙병원과 '의료협력 MOU'를 체결한 것. 이번 협약을 통해 양 병원은 의학 분야의 인적자원 교류와 학술 교류, 연구 분야 등에서의 활발한 교류를 할 계획이다.

경북대병원은 지난 2017년 베트남 나눔의료 초청 활동을 하면서 108국방부중앙병원과 맺은 인연이 이어져 이번 의료 협력이 성사됐다고 설명했다. 하노이 108국방부중앙병원은 장기 이식 분야 등에서 베트남 의료를 선도하는 5대 병원 중 하나다. 4개의 산하기관과 7개의 센터를 가진 2천 병상 규모의 베트남 최대 병원이다.

마이호앙 방 하노이 108국방부중앙병원장은 "한국의 대통령 사절단 단원 자격으로 병원을 방문한 정호영 경북대병원장 일행에 감사를 드린다. 특히 앞으로 양 병원의 의료진 교류에 많은 협력과 도움이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에 정호영 경북대병원장은 "간 이식 분야 등에서 좋은 평가를 받고 있는 108국방부중앙병원과의 의료 협력을 통해 우수한 의료기술 교류와 양국의 의료 지평을 넓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아울러 110년이 넘는 역사를 자랑하는 두 병원이 이번 업무협약 체결로 양 국가 의료 발전의 토대가 됐으면 한다"고 화답했다.

한편 정호영 경북대병원장은 우리나라 국립대병원장으로는 유일하게 23일 열린 '한-베트남 비즈니스포럼'에 대통령 사절단 단원 자격으로 참가했다.

최신 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