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호 태풍 마이삭 "동해안에 비 400mm 이상 뿌린다"

9호 태풍 마이삭 9호 태풍 마이삭 "동해안에 비 400mm 이상 뿌린다". 기상청

9호 태풍 마이삭의 주요 경로가 되는 우리나라 동해안 지역에 400mm 이상의 매우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2일 오후 5시 10분 기상청은 "태풍의 이동경로와 가까운 강원영동과 경북동해안, 경남, 전남, 전북동부, 제주도에는 100~300mm의 비가 오겠고, 특히 강원영동, 경상동해안과 제주도산지에는 최대 400mm 이상의 매우 많은 비가 내리겠다"고 밝혔다.

태풍 마이삭은 2~3일 이틀 동안 우리나라에 영향을 미칠 전망이다. 2일 낮 현재 제주도 남쪽에 위치한 태풍 마이삭은 3일 새벽 부산 또는 서쪽 경남 남해안 지역을 통해 상륙, 영남지역을 관통한 후 강원도 강릉까지 더 올라가 3일 아침에 동해로 빠져나간다.

태풍이 다가오기 전~태풍이 지나는 동안~태풍이 동해 및 북한으로 떠난 후 등 2~3일 이틀 동안 태풍이 몰고 온 많은 비와 강한 바람이 국내에 영향을 주는 것.

강풍과 관련해서도 기상청은 "경상도 남해안 및 동해안 지역은 태풍 중심이 최근접하는 시기에 최대순간풍속이 180km/h(50m/s) 이상으로 매우 강한 바람이 부는 곳이 있겠다"며 "강원영동, 전남과 경상도를 중심으로 최대순간풍속 72~144km/h(20~40m/s)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 것"이라고 예보했다.

아울러 태풍 마이삭이 지나는 기간은 천문조에 의해 바닷물 높이가 높은 대조기 및 백중사리라서, 2~3일 이틀 동안 제주도 해안, 남해안, 동해안에는 폭풍 해일 발생 우려도 제기되고 있다. 방파제와 해안 도로 등 해안 인접 시설과 도로 등의 침수 피해가 우려되고 접근도 유의해야 하는 상황이다.

관련기사

AD

비주얼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