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대구, 서울 아파트 11곳 돌며 4억 훔친 30대 구속

아파트 외벽 타고 내부로 침입

대구, 서울 아파트 11곳 돌며 4억 훔친 30대 구속
고급 아파트를 돌며 절도 행각을 벌인 3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경찰은 피의자로부터 압수한 약 4억원에 달하는 피해 물품을 공개했다. 대구 수성경찰서 제공. 고급 아파트를 돌며 절도 행각을 벌인 3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경찰은 피의자로부터 압수한 약 4억원에 달하는 피해 물품을 공개했다. 대구 수성경찰서 제공.

대구 수성경찰서는 집주인이 자리를 비운 아파트만 골라 수억원의 금품을 훔친 30대 남성을 야간주거침입 절도 혐의로 구속했다고 2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33) 씨는 설 연휴 첫날인 2일 자정쯤 대구 수성구 한 아파트에 침입해 현금과 수표 3억원을 가로채는 등 지난해 7월부터 올해 2월까지 대구와 서울 아파트 11곳을 돌며 현금과 귀금속 등 총 4억2천여만원을 훔쳐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신장이 180cm에 달하고 비교적 체격이 좋은 A씨는 주로 아파트 외벽을 타고 집 내부로 침입한 것으로 드러났다.

A씨가 범행 후 도주하는 모습. 대구 수성경찰서 제공. A씨가 범행 후 도주하는 모습. 대구 수성경찰서 제공.

A씨는 또 경찰의 추적을 피하기 위해 수시로 옷을 갈아입고, 택시와 버스 등을 통해 경기도 평택까지 도주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훔쳐 달아난 현금과 귀중품을 대부분 회수했다"며 "최근 10년간 아파트 침입 절도 사건 가운데 가장 큰 피해금과 회수금액"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비주얼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