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군 안계초등학교에 전국 처음으로 'AI교실' 운영

'AI교실'은 경상북도와 의성군, (주)KT가 '이웃사촌 청년 시범마을' 활성화를 위해 체결한 업무 협약의 성과물

이철우 도지사와 김주수 의성군수, '이웃사촌 청년 시범마을' 사업 관계자들이 의성군 안계초등학교 AI교실에서 영어 콘텐츠 수업을 참관하고 있다. 의성교육청 제공 이철우 도지사와 김주수 의성군수, '이웃사촌 청년 시범마을' 사업 관계자들이 의성군 안계초등학교 AI교실에서 영어 콘텐츠 수업을 참관하고 있다. 의성교육청 제공

경북 의성군 안계초등학교(교장 이윤숙)가 전국에서는 처음으로 AI교실을 운영한다.

20일 안계초등학교에 문을 연 AI교실은 지난해 7월 경상북도와 의성군, (주)KT가 의성군 안계면 일대에 추진하는 '이웃사촌 청년 시범마을' 조성사업 활성화를 위해 체결한 업무 협약의 성과물이다.

AI교실에는 경북교육청 및 KT의 지원으로 전자칠판, MR(혼합 현실) 스포츠, 3D 프린터 등의 시설을 갖춰 ▷MR 스포츠를 활용한 단어 찾기 및 시계 놀이 ▷세이펜을 통한 동화책 함께 읽기 등 저학년 놀이 중심 교육이 가능하다.

또 ▷3D 프린팅 ▷오조봇 코딩 등으로 고학년 SW 교육 활동 등 다양한 장비와 10기가 네트워크 기술을 기반으로 하는 변화된 교육을 실천할 수 있는 공간이다. 안계초등학교는 앞으로 AI교실을 이용한 교원 연수도 실시할 예정이다.

㈜kt 홍보실 관계자는 "평소 빠르게 변화하는 사회에 맞게 교육 환경의 변화도 중요하다고 생각했는데 기업의 솔루션으로 농촌 지역의 교육 여건 개선에 힘을 보탤 기회를 얻게 돼 기쁘다"고 했다.

이철우 도지사는 "전국에서 처음으로 의성군 안계초등학교에 AI교실을 운영하는 것은 경북도와 의성군이 도시 청년 유입을 위해 야심차게 추진하고 있는 '이웃사촌 청년 시범마을' 사업의 활성화를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AD

지역별뉴스기사

    지역별뉴스기사 기사가 없습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