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군, 의성초교 주변 '어린이보호구역'에 '주정차금지구역' 노란색 바나나 경계석 설치

경북 의성군은 의성초등학교 주변 '어린이보호구역'에 '주정차 금지구역'을 강조하는 노란색 바나나 경계석을 설치, 운전자들의 안전 의식을 심어주고 있다. 의성군 제공 경북 의성군은 의성초등학교 주변 '어린이보호구역'에 '주정차 금지구역'을 강조하는 노란색 바나나 경계석을 설치, 운전자들의 안전 의식을 심어주고 있다. 의성군 제공

경북 의성군이 초등학교 주변 어린이보호구역에 '주정차금지구역'을 강조하는 노란색 바나나 경계석(도로 경계석 표시 사업) 설치에 나서 주목된다.

도로 경계석 표시 사업은 ▷차량 운전자가 어린이보호구역임을 쉽게 인지해 서행(시속 30km 미만) 유도 ▷어린이보호구역 내 주정차 금지 ▷어린이 교통 안전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기 위해 추진하고 있다.

의성군은 최근 의성초등학교 주변 도로에 노란색 바나나 경계석을 설치, 시범 운영에 들어갔다. 안계와 다인·봉양·금성면 등 지역의 초등학교 앞 모든 도로에도 경계석을 설치할 방침이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초등학교 인근 도로에서의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 및 교통 안전을 위해 노란색 바나나 경계석을 설치하고 있다. 앞으로 도로 경계석 표시 사업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경북 의성군은 의성초등학교 주변 '어린이보호구역'에 '주정차 금지구역'을 강조하는 노란색 바나나 경계석을 설치, 운전자들의 안전 의식을 심어주고 있다. 의성군 제공 경북 의성군은 의성초등학교 주변 '어린이보호구역'에 '주정차 금지구역'을 강조하는 노란색 바나나 경계석을 설치, 운전자들의 안전 의식을 심어주고 있다. 의성군 제공

 

 

관련기사

AD

지역별뉴스기사

    지역별뉴스기사 기사가 없습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