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경북 의성에서 경운기, 육묘장 폭발 등 인명피해 사고 잇따라

주말 동안 의성에서 경운기, 육묘장 폭발 등 인명피해 사고가 잇따랐다.

21일 오전 1시 58분쯤 의성군 점곡면 한 농가에서 A(79) 씨가 경운기를 운전하던 중 옆으로 굴러 떨어져 경운기에 끼이는 사고가 발생했다. A씨는 출동한 119 구급대원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다.

앞서 20일 오전 11시 37분쯤 의성군 구천면 벼 육묘장에선 이곳 주인 B(41)씨와 근로자 B(36) 씨 등 2명이 농기구를 수리하면서 화학약품이 담긴 드럼통을 절단하던 중 드럼통이 폭발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들은 전신 2도 화상을 입었지만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관계자들의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관련기사

AD

지역별뉴스기사

    지역별뉴스기사 기사가 없습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