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신수, 국내 복귀…연봉 27억원에 신세계 이마트에서 뛴다 [공식]

신세계그룹이 추신수와 연봉 27억원에 입단 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사진은 추신수가 계약서에 사인하는 모습. [신세계 그룹 제공. 재배포 및 DB금지] 연합뉴스 신세계그룹이 추신수와 연봉 27억원에 입단 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사진은 추신수가 계약서에 사인하는 모습. [신세계 그룹 제공. 재배포 및 DB금지] 연합뉴스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에서 한국 대표 타자로 활약했던 추신수가 올해 국내 리그로 귀환한다. 추신수의 소속 구단은 SK와이번스를 인수한 신세계 야구단이다.

신세계그룹은 23일 공식 발표를 통해 "추신수와 연봉 27억원에 입단 계약을 했다"고 밝혔다.

SK구단은 지난 2007년 4월 해외파 특별지명에서 추신수를 지명했고, SK구단을 인수한 신세계그룹은 추신수 지명권을 보유하고 있었다.

신세계는 추신수의 영입으로 올 시즌 KBO에서 제대로 흥행을 예고하고 있다.

야구단 인수를 결정한 신세계는 추신수 영입을 일찍부터 추진한 것으로 알려졌다.

추신수는 이번 연봉 가운데 10억원을 사회공헌활동에 사용할 예정이다.

추신수는 오는 25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한다. 2주간 자가격리를 한 뒤 곧바로 선수단에 합류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