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갑다 '프로야구'…시범경기 3월 20일 개막

KBO 리그 시범경기가 내달 20일부터 열린다. 지난해 4월 21일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KBO리그 연습경기 삼성 라이온즈와 KIA 타이거즈전에서 4대2로 승리한 삼성 선수들이 팔뚝 하이파이브를 나누고 있다. 연합뉴스 KBO 리그 시범경기가 내달 20일부터 열린다. 지난해 4월 21일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KBO리그 연습경기 삼성 라이온즈와 KIA 타이거즈전에서 4대2로 승리한 삼성 선수들이 팔뚝 하이파이브를 나누고 있다. 연합뉴스

KBO 리그 시범경기가 내달 20일부터 30일까지 팀당 10경기씩 총 50경기가 열린다.

KBO는 9일 2021년 프로야구 KBO 리그 시범경기 일정을 확정해 발표했다.

개막전은 대구(KIA 타이거즈-삼성 라이온즈), 잠실(kt wiz-두산 베어스), 사직(키움 히어로즈-롯데 자이언츠), 창원(SK 와이번스-NC 다이노스), 대전(LG 트윈스-한화 이글스) 등 5개 구장에서 열린다.

경기장 공사 등으로 사용이 불가한 인천 문학, 고척 경기장은 제외됐다.

KBO 관계자는 "구단별 이동 거리를 고려해 스프링캠프 기간 중 연습경기를 가진 구단 간 대진은 될 수 있는 대로 중복되지 않도록 편성됐다."라고 밝혔다.

경기는 전 경기 오후 1시에 개시하며, 연장전과 연속경기는 실시하지 않는다. 또한, 취소 경기는 재편성되지 않을 예정이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