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투수 심창민 '품절남'…5일 백년가약

대구 수성스퀘어 3층 블레스홀서 결혼식

삼성라이온즈 투수 심창민 웨딩 스틸컷. 삼성라이온즈 제공 삼성라이온즈 투수 심창민 웨딩 스틸컷. 삼성라이온즈 제공

삼성라이온즈 투수 심창민이 5일 오후 4시 50분 신부 박수현 씨와 대구 수성스퀘어 3층 블레스홀에서 백년가약을 맺는다.

지인의 소개로 만난 둘은 3년간의 열애 끝에 사랑의 결실을 맺게 됐다.

심창민은 "힘들거나 기쁠 때 항상 옆에서 큰 힘이 되어준 아내에게 고맙다는 말을 하고 싶다. 앞으로 행복하게 살겠다. 결혼하는 만큼 책임감을 갖고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군복무를 마치고 올시즌 삼성으로 복귀한 심창민은 23경기에 나서 2승2패 평균자책점 7.52의 성적을 남겼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