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라이온즈, 기아에 큰 점수차 패

광주 원정 1대10 패배

25일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삼성라이온즈와 기아타이거즈의 올시즌 마지막 경기에서 삼성 구자욱이 솔로 홈런을 치고 홈으로 들어오고 있다. 삼성라이온즈 제공 25일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삼성라이온즈와 기아타이거즈의 올시즌 마지막 경기에서 삼성 구자욱이 솔로 홈런을 치고 홈으로 들어오고 있다. 삼성라이온즈 제공

삼성라이온즈가 전날의 승리 분위기를 이어가지 못하고 기아타이거즈에 큰 점수차로 패했다. 특히 7회에만 7점을 잃으면서 9점차 대패했다.

25일 광주기아채피언스필드에서 열린 올시즌 마지막 기아와의 경기에서 삼성은 1대10으로 졌다.

이날 선제점은 기아가 올렸다. 2회 말 선두타자 최형우가 삼성 선발 이승민을 상대로 솔로 홈런을 쏘아올렸다. 이어 3회 말에는 삼성에서 수비 실책이 나온데 이어 터커에게 2타점 적시타를 내주면서 끌려갔다.

이승민은 6이닝 8피안타(1피홈런) 3볼넷 4탈삼진 3실점(2자책점)으로 데뷔 후 첫 퀄리티스타트를 기록하긴 했지만 승수를 챙기진 못했다.

삼성은 4회 초, 구자욱의 솔로 홈런으로 추격을 시작하긴 했지만 7회 말, 황대인에게 적시타 이후 한승택에게 만루홈런까지 맞고 박찬호의 안타, 최원준의 2점 홈런까지 내주면서 승부가 사실상 갈렸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