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KBL 박신자컵 서머리그, 16일 청주서 개막

한국여자농구연맹(WKBL)은 16일부터 21일까지 충북 청주체육관에서 '2020 우리은행 박신자컵 서머리그'를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올해 서머리그에는 WKBL 6개 구단과 실업팀 대구시청, 대학 선발 등 총 8개 팀이 참가한다.

각 팀은 두 조로 나뉘어 조별 예선을 치른 뒤 4강전과 결승전을 치른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대회는 무관중 경기로 진행된다.

박신자컵 서머리그는 비시즌 각 구단 유망주들에게 출전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2015년 창설됐다. 리그의 취지를 살리기 위해 WKBL 구단들은 팀별로 만 30세 이상 선수 3명을 엔트리에서 제외하기로 했다.

만 30세 이상이 3명 미만인 경우에는 주전급 선수 등 구단이 지정하는 선수들을 제외해 유망주들의 출전 시간을 보장한다.

대회 전 경기는 네이버 스포츠에서 생중계되며 16일 아산 우리은행과 부산 BNK의 개막전과 21일 열릴 결승전은 KBS N 스포츠에서도 볼 수 있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