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FC 안드레 전 감독, 사우디 알 하짐 사령탑 부임

안드레 전 대구FC 감독 안드레 전 대구FC 감독

대구FC를 이끌던 안드레 감독이 사우디아라비아에 둥지를 틀었다.

사우디아라비아 프로축구 1부리그 알 하짐은 2일 안드레 감독(48·사진)의 영입을 공식 발표했다. 구체적인 계약 조건은 공개되지 않았다.

2014년 12월 대구 코치로 합류한 뒤 2017년 5월 감독대행을 시작으로 2년 넘게 대구를 지휘한 안드레 감독은 K리그 선수 출신 1호 외국인 사령탑이다.

2018년 대한축구협회(FA)컵 우승으로 2019년 팀의 역대 첫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출전을 지휘했다. 지난해에는 하위권에 머물던 팀을 5위에 올려놓으며 돌풍을 일으켰다.

그러나 재계약 협상이 풀리지 않았다. 대구와 안드레 감독은 결국 이견을 좁히지 못하고 지난달 결별을 선언했다.

1957년 창단한 알 하짐은 2004-2005시즌 챔피언에 오른 이후 우승 트로피를 따내지 못하고 있다. 2017-2018시즌에는 준우승을 했다. 이번 시즌에는 4승 4무 8패에 그쳐 16개 팀 가운데 13위로 밀려 있다. 최근 리그 8경기 3무5패의 부진으로 강등 위기에 처하자 최근 루마니아 출신 다니엘 이사일라 감독을 경질했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10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