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김대원(대구FC) 후반 10분 선제골 한국 호주에 1대0 리드

22일 오후(현지시간) 태국 랑싯 탐마삿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한국과 호주의 4강전. 후반 한국 김대원이 선취골을 넣은 뒤 두 팔을 벌린 채 달리며 세리머니를 펼치고 있다. 연합뉴스 22일 오후(현지시간) 태국 랑싯 탐마삿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한국과 호주의 4강전. 후반 한국 김대원이 선취골을 넣은 뒤 두 팔을 벌린 채 달리며 세리머니를 펼치고 있다. 연합뉴스

22일 대한민국과 호주의 2020년 도쿄 올림픽 남자축구 아시아 예선을 겸한 2020 AFC U-23 챔피언십 4강전 후반 10분 김대원(대구FC)이 첫 골을 기록했다.

이에 한국이 호주에 1대0으로 리드하고 있다.

김대원은 이날 경기에서 잇따라 골대를 살짝 벗어나는 중거리슛을 쏘며 영점을 맞춰나갔고, 득점도 예감케 했다.

이번 골은 김대원의 이 대회 첫 골이기도 하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