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미아이스하키리그의 파워

미국 뉴욕 아일랜더스 레프트 윙 앤더스 리(가운데)가 2일(현지시간) 미 뉴욕 주 유니언데일에서 열린 뉴저지 데블스와 북미아이스하키리그(NHL) 경기 1피리어드 중 상대 수비수 P.K. 수밴(왼쪽) 앞에서 퍽을 다루고 있다. 리는 지난 2018 국제아이스하키연맹(IIHF) 월드챔피언십에서 한국대표팀에게 1대13의 대패를ㄹ 안긴 주인공이다. 이 경기는 뉴저지가 2대1로 승리했다. AP연합뉴스 미국 뉴욕 아일랜더스 레프트 윙 앤더스 리(가운데)가 2일(현지시간) 미 뉴욕 주 유니언데일에서 열린 뉴저지 데블스와 북미아이스하키리그(NHL) 경기 1피리어드 중 상대 수비수 P.K. 수밴(왼쪽) 앞에서 퍽을 다루고 있다. 리는 지난 2018 국제아이스하키연맹(IIHF) 월드챔피언십에서 한국대표팀에게 1대13의 대패를ㄹ 안긴 주인공이다. 이 경기는 뉴저지가 2대1로 승리했다. AP연합뉴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