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휠라이온즈, 전국 첫 공식대회 휠체어소프트볼 우승

전승·무실점 압도적 기량 선보여

2일 충남 아산 곡교천시민체육공원에서 열린 제1회 대한장애인야구소프트볼협회장배 휠체어소프트볼대회에서 전승·무실점으로 대구휠라이온즈가 우승을 차지했다. 대구휠라이온즈 제공. 2일 충남 아산 곡교천시민체육공원에서 열린 제1회 대한장애인야구소프트볼협회장배 휠체어소프트볼대회에서 전승·무실점으로 대구휠라이온즈가 우승을 차지했다. 대구휠라이온즈 제공.

대구휠라이온즈가 제1회 휠체어소프트볼대회에서 우승했다.

지난 2일 충남 아산 곡교천시민체육공원에서 열린 제1회 대한장애인야구소프트볼협회장배 휠체어소프트볼대회에서 대구휠라이온즈가 전승·무실점이란 압도적 기량을 과시하며 우승을 차지했다.

김현탁 감독이 이끄는 휠라이온즈팀은 2017년 창단하여 중구지회 회원을 중심으로 20여명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팀원 전체가 그간 훈련을 통해 다져온 팀웍과 조직력을 바탕으로 압도적인 기량을 선보였다.

이날 경기에서 천안 이글스를 6대0, 충남 처음처럼 11대0(콜드게임), 경기 드래곤즈를 4대0 으로 각각 제압하며 무실점 3전승을 기록했다.

2017년 창단이후 매주 일요일 훈련을 통해 팀웍과 조직력을 다져온 휠라이온즈팀은 이번 출전에서 한 차원 높은 기량을 전국 첫 공식대회에서 선보였다.

대회 최우수선수상(MVP)에는 유격수 겸 1번타자로 3차례 인사이드 파크 홈런을 치고 수비에서도 무실점 플레이를 선보이며 공수에서 맹활약한 김현탁선수(감독 겸임)가 뽑혔다.

김현탁 감독은 "휠체어소프트볼 경기가 앞으로 전국장애인체육대회에 정식종목으로 채택되기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 아우러 국제대회 출전과 장애인올림픽 종목 진입까지 장애인야구 소프트볼에 활성화에 앞장 서겠다"고 밝혔다.

구중근 대한장애인야구소프트볼회장은 "올해 처음으로 회장배대회를 열게돼 기쁘다. 매년 향상되는 휠체어야구소프트볼 선수들의 기량에 깜짝 놀라고 있다. 특히 대구팀은 여러모로 준비가 잘된 팀이다. 전국장애인체육대회에 정식종목으로 채택되기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했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