빙판위의 요정

한국 피겨 여자 싱글 임은수가 20일(현지시각)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그랑프리 대회에서 연기를 펼치고 있다. 이날 임은수는 총점 184.50으로 12명 선수 중 5위에 올랐다. EPA연합뉴스 한국 피겨 여자 싱글 임은수가 20일(현지시각)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그랑프리 대회에서 연기를 펼치고 있다. 이날 임은수는 총점 184.50으로 12명 선수 중 5위에 올랐다. EPA연합뉴스

 

한국 피겨 여자 싱글 임은수가 20일(현지시각)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그랑프리 대회에서 연기를 펼치고 있다. 이날 임은수는 총점 184.50으로 12명 선수 중 5위에 올랐다. EPA 연합뉴스 한국 피겨 여자 싱글 임은수가 20일(현지시각)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그랑프리 대회에서 연기를 펼치고 있다. 이날 임은수는 총점 184.50으로 12명 선수 중 5위에 올랐다. EPA 연합뉴스

 

관련기사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