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FC 클럽하우스 천연잔디 구장

명문구단 발돋움 위한 또 하나의 인프라
1년 키워 식재한 천연잔디 녹색 그라운드 수놓아

대구 수성구 대흥동 대구체육공원 내 대구FC 클럽하우스 훈련장 일대 모습. 대구시체육회 제공 대구 수성구 대흥동 대구체육공원 내 대구FC 클럽하우스 훈련장 일대 모습. 대구시체육회 제공

대구시 수성구 대흥동 대구체육공원에 최근 조성된 대구FC 클럽하우스 훈련 경기장의 천연잔디가 절정의 녹색 그라운드를 수놓고 있다. 이 천연잔디는 훈련장 조성 공사(지난 1월 준공 예정)가 예상하지 못한 암반층 때문에 늦어지면서 약 1년간 재배된 상태에서 식재됐다.

이로써 대구FC는 명문구단 발돋움을 위한 또 하나의 인프라인 전용 훈련장을 갖추게 됐다.

그라운드를 중심으로 산 아래 오른쪽 첫 번째 건물이 대구FC 선수단 숙소인 클럽하우스이다. 클럽하우스 뒤 산 아래에는 대구시체육회 실업팀 선수들의 숙소와 훈련장인 대구시스포츠단훈련센터(힘찬동, 꿈찬동)가 자리 잡고 있다.

클럽하우스 옆에는 대구시체육회관(대구시체육회, 대구시장애인체육회 사무국)과 대구시장애인국민체육센터가 보인다.

그라운드 왼쪽에는 암벽등반장과 씨름장이 있으며 입구에는 태양광 시설을 갖춘 주차장이 있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