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탈리아 밀라노, 2026년 동계올림픽 개최지 선정

24일(현지시간) 스위스 로잔에서 열린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총회에서 이탈리아의 밀라노와 코르티나 담페초가 2026년 동계올림픽 개최지로 선정되자 이탈리아 대표단이 환호하고 있다. 연합뉴스 24일(현지시간) 스위스 로잔에서 열린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총회에서 이탈리아의 밀라노와 코르티나 담페초가 2026년 동계올림픽 개최지로 선정되자 이탈리아 대표단이 환호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탈리아 밀라노와 코르티나 담페초가 2026년 동계올림픽 개최지로 선정됐다.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24일(현지시간) 스위스 로잔에서 열린 총회에서 밀라노와 코르티나 담페초가 스웨덴의 스톡홀름과 오레를 투표에서 꺾고 2026년 동계올림픽 개최지로 선정됐다고 발표했다. 이날 투표에서 밀라노·코르티나 담페초는 47표를 얻었지만 스톡홀름·오레는 34표를 얻는 데 그쳤다

이탈리아에서 동계 올림픽이 개최되는 것은 이번이 세 번째다. 특히 코르티나 담페초는 1956년에도 동계 올림픽을 유치한 바 있다. 가장 최근에는 2006년 토리노 올림픽이 이탈리아에서 열렸다.

이탈리아는 제2 도시인 밀라노와 1956년 동계올림픽 개최지인 동북부의 산악 도시 코르티나 담페초를 공동 개최도시로 내세워 일찌감치 동계올림픽 유치전에 뛰어들었다. 밀라노에서는 아이스하키·쇼트트랙·피겨스케이팅이 코르티나 담페초에서는 썰매·여자 알파인 스키 등이 진행된다. 개회식은 이탈리아 세리에A의 대표 구장인 산시로 경기장에서 열릴 것으로 보인다.

IOC 평가위원회 보고서에 따르면 밀라노·코르티나 담페초가 책정한 개최 비용은 15억 달러(약 1조7천400억원) 선이다.

주세페 콘테 이탈리아 총리는 표결에 앞서 "오늘날 내가 여러분 앞에 서게 된 것은 이탈리아의 (동계 올림픽에 대한 )열광 때문이다. 이는 우리나라의 꿈이다. 정부 뿐 아니라 각 지역의 꿈이다"고 했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