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협회, 16일 축구종합센터 최종 후보지 발표

치열한 경쟁으로 선정 결과가 연기됐던 축구종합센터 부지 결과가 16일 공개된다.

대한축구협회는 16일 오전 11시 서울 종로구 신문로 축구회관 2층 대회의실에서 축구종합센터 부지 선정 결과 기자회견을 연다고 15일 밝혔다.

협회는 앞서 13일 부지선정위원회 회의를 열어 8개 지방자치단체 가운데 우선 협상에 나설 1~3위 후보지를 선정하려고 했다. 그러나 추가 검토 필요성이 제기됨에 따라 발표를 미뤘다.

부지선정위는 2차 심사를 통과한 경주·상주·예천 등 8개 지자체를 대상으로 현장 실사를 벌이는 등 최적의 후보지를 찾아왔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