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역 혜택' 날개 난 손흥민, 예상 몸값 1억 유로 첫 돌파

CIES 축구연구소, 손흥민 이적가치 1억230만 유로로 산정

이달 1일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결승전에서 우승한 뒤 손흥민이 금메달을 깨물고 있다. 연합뉴스 이달 1일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결승전에서 우승한 뒤 손흥민이 금메달을 깨물고 있다. 연합뉴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축구 금메달로 병역 혜택을 받게 된 손흥민(26·토트넘)의 예상 몸값이 처음으로 1억 유로를 넘어섰다.

국제스포츠연구센터(CIES) 축구연구소에 따르면 10일(현지시각) 기준 손흥민의 이적가치는 1억230만(약 1천338억원) 유로다.

CIES는 국제축구연맹(FIFA)이 스위스 뇌샤텔대와 공동으로 설립한 독립연구센터이다. 이 연구소는 선수와 소속팀의 성적, 나이, 포지션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주요 선수들의 이적가치를 산출하고 있다.

1억230만 유로는 CIES 축구연구소가 손흥민의 이적가치를 분석한 이후 최고 금액이다.

손흥민은 지난 2015년 이적료 3천만 유로에 독일 분데스리가 레버쿠젠에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으로 이적했다.

예상 이적가치이긴 하지만 3년 만에 몸값이 3배 이상 급등한 것이다.

손흥민은 지난 시즌 프리미어리그 득점 순위 10위에 오르는 등 물오른 활약으로 나날이 주가가 오르고 있다.

CIES 축구연구소 기준으로 지난해 12월 손흥민의 예상 이적가치는 6천680만 유로였는데 올해 들어 꾸준히 가파르게 상승했다.

2018 러시아 월드컵을 전후로는 한화 1천억원을 넘어섰다.

지난달 업데이트에서는 9천980만 유로였던 것이 아시안게임 금메달 이후인 10일 업데이트에서 1억 유로를 돌파했다.

아시안게임 우승을 놓쳤다면 손흥민으로서는 2년가량의 경력 단절이 불가피했는데 이번 우승으로 손흥민의 커리어에 가장 큰 변수였던 군대 리스크가 사라졌다.

날개를 난 손흥민이 이번 시즌 잉글랜드 무대에서 좋은 활약을 이어간다면 손흥민의 몸값은 더욱 상승할 것으로 전망된다.

▼ 이적시장 예상 이적료 순위 (CIES)

1. 해리 케인 2억 460만 유로
2. 네이마르 2억 140만 유로
3. 킬리안 음바페 1억 9120만 유로
4. 리오넬 메시 1억 8870만 유로
5. 모하메드 살라 1억 7460만 유로
6. 델레 알리 1억 7340만 유로
7. 케빈 더 브라위너 1억 6690만 유로
8. 로멜루 루카쿠 1억 6520만 유로
9. 필리페 쿠티뉴 1억 6480만 유로
10. 앙투안 그리즈만 1억 6140만 유로
11. 라힘 스털링 1억 6030만 유로
12. 파울로 디발라 1억 5030만 유로
13. 르로이 사네 1억 4980만 유로
14. 폴 포그바 1억 4810만 유로
15. 로베르토 피르미누 1억 4400만 유로
16. 가브리엘 제주스 1억 4260만 유로
17. 에당 아자르 1억 3420만 유로
18.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1억 2470만 유로
19. 루이스 수아레스 1억 1810만 유로
20. 사무엘 움티티 1억 1640만 유로
21. 크리스티안 에릭센 1억 730만 유로
22. 로렌조 인시녜 1억 300만 유로
23. 세르히오 아구에로 1억 240만 유로
24. 다빈손 산체스 1억 230만 유로
24. 손흥민 1억 230만 유로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