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지만, 9회말 2사 후 끝내기 투런 홈런

생애 첫 MLB 끝내기 홈런…좌완 상대 홈런도 처음

탬파베이 레이스의 최지만이 11일(한국시각)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와의 경기에서 끝내기 2점홈런을 터뜨린 뒤 기뻐하고 있다. AP연합뉴스 탬파베이 레이스의 최지만이 11일(한국시각)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와의 경기에서 끝내기 2점홈런을 터뜨린 뒤 기뻐하고 있다. AP연합뉴스

최지만(27·탬파베이 레이스)이 9회말 2사 후 끝내기 투런포로 팀에 짜릿한 역전승을 선물했다.

최지만은 11일(한국시각)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 트로피카나 필드에서 열린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와의 홈경기, 4대5로 뒤진 9회말 2사 1루에서 상대 좌완 마무리 브래드 핸드의 시속 151㎞ 직구를 받아쳐 오른쪽 담을 넘어가는 투런 아치를 그렸다. 3번 지명타자 최지만의 개인 첫 끝내기 홈런으로 탬파베이는 6대5로 역전승했다.

최지만이 메이저리그에서 좌완 투수를 상대로 홈런을 친 것도 이번이 처음이다. 경기 전까지 최지만은 홈런 14개를 모두 우완 투수를 상대로 쳤다. 그러나 개인 통산 15번째이자 시즌 8번째 홈런은 좌완 투수를 상대로 만들었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