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준법지원센터, 영세농가 일손 돕기 사회봉사

대구준법지원센터 봉사자들이 지역 영세농가를 찾아 일손을 돕고 있다. 법무부 제공. 대구준법지원센터 봉사자들이 지역 영세농가를 찾아 일손을 돕고 있다. 법무부 제공.

대구준법지원센터(소장 손세헌)는 지난달 22일부터 5일에 걸쳐 경북 칠곡군 왜관읍에 있는 영세농가를 찾아 일손 돕기에 나섰다.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 농가의 비닐하우스 해체 및 이전 신축 작업을 도왔으며 하우스 설치 경험이 있는 사회봉사자를 포함한 '국민공모제'의 하나로 진행되었다.

손세헌 소장은 "농가의 경우 사회봉사 시 안전사고 및 코로나19 관련 교육에 더욱 철저를 기하고 있으며, 특기를 가진 사회봉사자가 적재적소에 투임됨에 따라 수혜자, 봉사자 모두의 만족감이 높게 나타나고 있다"고 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