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팔우정 공원 ‘천마총 관모’ 조형물 '눈길'

최근 경주 팔우정 공원에 설치된 '천마총 관모' 조형물 모습. 경주시 제공 최근 경주 팔우정 공원에 설치된 '천마총 관모' 조형물 모습. 경주시 제공

경북 경주시가 신라시대 고분 천마총에서 출토된 국보 189호 '천마총 관모'를 형상화한 조형물을 제작해 황오동 팔우정 공원에 설치했다.

천마총 관모 조형물은 1천500년 전 신라 관모를 모티브로 신라시대의 찬란했던 금속공예 위상과 우수성을 재조명한 작품이다. 지난해 9월부터 5개월 동안 제작해 최근 공개했다.

조형물은 높이 6.6m 폭 4.2m 규모다. 내부엔 신라를 테마로 제작한 회화 14점을 함께 전시하고 있다. 팔우정 공원 인근 대릉원 돌담에도 지역작가 20명이 신라시대 유적과 유물을 모티브로 제작한 도자 타일 작품 40점을 전시해 시민과 관광객에게 또 다른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한편, 1978년 국보로 지정된 천마총 관모는 손바닥을 합장해 바로 세운 것 같은 고깔 형태에 여러 장의 무늬를 새긴 얇은 금판을 결합시켜 제작한 것이 큰 특징이다. 천마총 고분 발굴 당시 발견돼 현재 국립경주박물관이 소장하고 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