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캠프헨리 한미 친선 ‘우정의 벽화’..."We go together"

14일 오후 대구 남구 이천동 캠프헨리 남측 담장에 '한미 친선 우정의 벽화'가 조성돼 시민들에게 공개됐다. 제막식을 하루 앞둔 이날 주민들이 남구와 미국의 대표적인 관광명소 사진으로 구성된 벽화를 감상하고 있다. 이 벽화는 가로 2.4m , 세로 1.8m 크기의 타일벽화 9개로 구성됐다. 정운철 기자 woon@imaeil.com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