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2021 수능 국어, 다소 쉬운 편이었다는 분석이 다수

지난 9월 모평보다 약간 쉬워, 지난해 수능과는 비슷하거나 쉬운 편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일인 3일 오전 수험생들이 대구여자고등학교 시험장에서 마스크를 쓴 채 1교시 시험준비를 하고 있다. 김영진 기자 kyjmaeil@imaeil.com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일인 3일 오전 수험생들이 대구여자고등학교 시험장에서 마스크를 쓴 채 1교시 시험준비를 하고 있다. 김영진 기자 kyjmaeil@imaeil.com

2021학년도 수능시험이 3일 치러지고 있는 가운데 1교시 국어 영역 경우 다소 쉬운 편이었다는 평가가 나왔다.

각 입시 업체들은 한국교육과정평가원 홈페이지에 1교시 문제지와 정답이 공개된 뒤 국어 영역 난이도를 분석, 발표했다. 이들은 대체로 지난 9월 모의평가와 지난해 수능시험 때보다는 좀 더 쉬운 편이었다고 평가했다.

차상로 대구 송원학원 진학실장은 "세트 구성이나 지문 분량 면에서 6, 9월 모의평가까지 이어진 최근 기조가 유지됐다"며 "9월 모의평가보다는 약간 쉽고 지난해 수능시험과는 비슷한 수준으로 출제됐다"고 했다.

유웨이교육평가연구소와 비상교육의 분석은 비슷했다. 이들은 9월 모의평가는 물론 지난해 수능시험보다도 이번 수능시험이 다소 쉽게 나왔다고 평가했다. 화법과 작문 영역이 평이했고 문법 영역은 새 문항 없이 기존에 다뤘던 내용이 출제된 것으로 분석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