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써 261명…서울 124명·대구 4명 발생’ 내일도 확진자 300명 넘는다

서울 124명, 경기 39명, 부산 16명, 대구 4명
윤도현 대구 콘서트 추가 확진자는 안 나와… '안도'

코로나19 확진자가 무더기로 나온 김천대학교 정문 앞에 24일 출입금지 안내문이 붙어 있다. 김천과 영주, 포항 등 경북지역에서 최근 10일 동안 80명의 확진자가 나옴에 따라 경북도는 거리두기 1.5단계 격상을 검토중이다. 우태욱 기자 woo@imaeil.com 코로나19 확진자가 무더기로 나온 김천대학교 정문 앞에 24일 출입금지 안내문이 붙어 있다. 김천과 영주, 포항 등 경북지역에서 최근 10일 동안 80명의 확진자가 나옴에 따라 경북도는 거리두기 1.5단계 격상을 검토중이다. 우태욱 기자 woo@imaeil.com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국내 일일 확진자가 24일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최소 261명이 발생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날 자정까지 확진자가 추가될 가능성도 적지 않을 것으로 보여 25일 0시 기준으로 집계될 신규 확진자는 300명 선을 넘어설 전망이다.

24일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와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오전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신규 확진자는 서울 124명, 경기 39명, 인천 34명, 충남 17명, 부산 16명, 경남 10명, 대구·강원 각 4명, 울산 3명, 대전·광주·전남·제주 각 2명, 경북·전북 각 1명 등 261명으로 집계됐다. 일일 확진자 수는 0시 기준으로 지난 18일부터 24일까지 1주일간 '313→343→363→386→330→271→349명'으로 6일간 300명대를 기록했다.

지역별 주요 집단감염 신규확진자는 서울의 경우 ▷동대문구 고등학교 관련 12명 ▷서초구 사우나 관련 15명 ▷성동구 소재 PC방 관련 1명 △동작구 모조 카페 1명 ▷동작구 임용단기 학원 관련 1명 ▷강서구 소재 병원관련(11월) 1명 ▷중랑구 체육시설 관련 1명 ▷기타(이전 집단감염 및 산발사례) 확진자 접촉 50명 ▷타시도 확진자 접촉자 5명 ▷감염경로 조사 중 34명 등이다.

경기도에선 최소 49명의 확진자가 추가됐다. 집단감염이 발생한 경기도 용인 키즈카페에서는 이날 하루 일가족 3명이 추가 확진판정을 받았고, 화성에서는 같은 학원에 다니는 중·고교생 3명이 확진됐다. 인천에서는 34명(인천 1247~1280번)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이중 연수구 소재 유흥업소 관련 확진자가 22명에 달했다.

코로나19 전국 확산세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23일 동대구역 광장에 설치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희망글판에 시민들의 응원문구, 희망 메시지 등이 빼곡히 적혀 있다. 김영진 기자 kyjmaeil@imaeil.com 코로나19 전국 확산세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23일 동대구역 광장에 설치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희망글판에 시민들의 응원문구, 희망 메시지 등이 빼곡히 적혀 있다. 김영진 기자 kyjmaeil@imaeil.com

대구는 소규모 감염이 이어진 가운데 가수 윤도현 콘서트장 관련 추가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아 급한 불은 끈 모양새다.

앞서 지난 15일 대구 엑스코 오디토리움에서 진행됐던 윤도현의 공연장에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다녀간 것으로 파악되면서 대구시는 수백명의 참석자를 대상으로 긴급 안내 문자를 보내는 등 소동이 벌어졌다.

시는 확진 관람객과 밀접 접촉한 것으로 확인된 3명과 주변 관람객 등 모두 11명과, 자발적인 검사 참여자 60여명 등을 검사한 결과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윤도현 역시 24일 SNS에 자신의 콘서트 관람객 중 추가 확진이 없다는 기사를 올리고 "모두들 고생하셨다"고 짧게 글을 올리기도 했다.

부산에서는 16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이 가운데 13명은 충남 776번 환자의 접촉자로 조사됐다. 이들은 부산진구 초읍동의 한 오피스텔 지하 1층에 있는 '초연음악실'에서 접촉했다.

부산 초연음악실 감염의 파장은 울산까지 번져 방역 비상에 걸렸다. 이날 울산에서 발생한 3명의 확진자는 지난 20일 울산 남구에서 열린 음악대회에서 초연음악실 방문자인 부산 652번 확진자와 접촉해 감염된 것으로 파악됐다. 울산시 방역당국은 이 음악대회 참가자에게 검사를 받도록 안내하고 있으나 정확한 명단을 확보하지 못하는 상황인 것으로 알려졌다.

광주에서도 광주교도소 수형자 2명이 확진판정을 받았다. 확진 판정을 받은 수형자와 같은 방을 쓴 것으로 알려졌다. 이로써 광주교도소 수형자 확진자는 4명으로 늘었고, 교도관 등을 포함해 11명을 기록하고 있다.

강원도에선 속초 2명, 춘천 1명, 횡성 1명 등 4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