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울원자력본부 ‘사랑의 집수리’ 500호 달성

2005년부터 저소득층 가구 대상

한울원전 사랑의 집짓기 500호 달성 한울원전 사랑의 집짓기 500호 달성

한국수력원자력㈜ 한울원자력본부(본부장 이종호)는 27일 '저소득층 가구 사랑의 집수리 지원사업' 500호를 달성했다.

저소득층 가구 사랑의 집수리 지원사업은 경북 울진지역 주거환경 관련, 어려움을 겪는 이웃을 위해 도배, 장판, 화장실 개선, 지붕 개량 등 거주 공간을 꾸준히 개선하는 한울본부 지역밀착형 사회공헌 특화 사업이다. 2005년부터 2019년까지 총 498가구를 수리해 주민체감형 지역상생 복지사업으로 호평받고 있다.

이날 한울본부는 페인트 작업, 집 안팎 청소 등 자원봉사 활동 후 집수리 지원사업 가구 500호 명패 현판식을 갖고 생필품을 전달했다.

사랑의 집수리 500호 가구로 선정된 어르신은 "기와가 너무 낡아 비만 오면 지붕에 물이 새어 올해 초 이사를 계획하고 이삿짐까지 쌌었는데, 한울본부에서 집수리를 해준 덕분에 몰라보게 깨끗해진 집에서 계속 살 수 있게 됐다"고 고마워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