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찰학회-대구지방경찰청 공동 언택트 학술세미나 개최

안정적 치안유지를 위한 경찰활동의 패러다임 변화 필요

이영상 대구경찰청장이 학술세미나에 앞서 환영사를 하고 있다. 대구경찰청 제공 이영상 대구경찰청장이 학술세미나에 앞서 환영사를 하고 있다. 대구경찰청 제공

한국경찰학회(학회장 이상훈)와 대구경찰청(청장 이영상)은 27일 대구경찰청 무학마루에서 '4차 산업혁명시대의 선제적·예방적 경찰활동 전략'이라는 주제로 공동 언택트 학술세미나를 열었다.

이 자리에서 발제를 맡은 김중곤 계명대 교수는 "4차 산업혁명시대에 경찰의 의사결정과 대응력을 높이기 위해서는 데이터에 기반한 스마트치안을 강화해야 한다"며 "이를 위해서는 데이터 확보와 민관 등 지역공동체와의 적극적인 협업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영상 대구경찰청장은 "범죄분석을 통한 셉테드 사업과 빅데이터에 기반한 '거점중심 112신속대응'같은 선제적 경찰활동을 지속 추진하고, 학술세미나에서 제기된 다양한 의견들을 치안정책 수립에 적극 반영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