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발중 국산 항체치료제 "코로나 전체 유전형 효능 확인"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부본부장(국립보건연구원장)이 24일 오후 충북 청주시 질병관리본부에서 코로나19 국내 발생현황 및 확진환자 중간조사 결과 등 정례브리핑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부본부장(국립보건연구원장)이 24일 오후 충북 청주시 질병관리본부에서 코로나19 국내 발생현황 및 확진환자 중간조사 결과 등 정례브리핑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본부 부본부장은 24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정례브리핑을 통해 "(코로나19) 항체치료제 개발과 관련, 코로나19 6개 유전형 전체에 대한 세포 수준 실험에서 방어 능력 등 효능이 확인됐다"고 밝혔다.

해당 항체치료제는 국내에서 개발 중이며, 관련 기업명 등은 공개되지 않았다. 권준욱 부본부장은 "특정 기업명을 밝히기는 조심스럽다"고 덧붙였다.

이는 감염된 인체 등을 대상으로 확인한 게 아니라 세포 수준 실험에서 확인한 것이라고 권준욱 부본부장은 덧붙였다.

보건당국은 현재 개발이 진행되고 있는 해당 항체치료제가 코로나19 2개 유전형(S, GR)에 대한 방어 능력(중화능 또는 방어능)을 확보했다고 앞서 밝힌 바 있다.

이어 이날 브리핑을 통해 S, L, V, G, GH, GR 등 국내 환자 검체에서 발견된 6개 유전형 모두에 대해 충분한 방어 능력을 갖췄다고, 항체치료제 개발 관련 소식을 업데이트 한 셈이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