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누구를 위한 한옥 마을인가...대구 동산지구

28일 대구 중구 동산동 한옥마을 골목길. 한옥마을에 폭 4m 도로와 주차장 개설이 포함된 지구단위계획 용역 결과에 주민들이 반발하고 있다. 우태욱 기자 woo@imaeil.com

28일 대구 중구 동산동 한옥마을 골목길. 한옥마을에 폭 4m 도로와 주차장 개설이 포함된 지구단위계획 용역 결과에 주민들이 반발하고 있다. 우태욱 기자 woo@imaeil.com

28일 대구 중구 동산동 한 건물에 지구단위계획 철회를 요구하는 현수막이 붙어있다. 한옥마을에 폭 4m 도로와 주차장 개설이 포함된 지구단위계획 용역 결과에 주민들이 반발하고 있다. 우태욱 기자 woo@imaeil.com

28일 대구 중구 동산지구의 모습. 한옥마을에 폭 4m 도로와 주차장 개설이 포함된 지구단위계획 용역 결과에 주민들이 반발하고 있다. 우태욱 기자 woo@imaeil.com

28일 대구 중구 동산지구의 모습. 한옥마을에 폭 4m 도로와 주차장 개설이 포함된 지구단위계획 용역 결과에 주민들이 반발하고 있다. 우태욱 기자 woo@imaeil.com

28일 대구 중구 동산지구의 모습. 한옥마을에 폭 4m 도로와 주차장 개설이 포함된 지구단위계획 용역 결과에 주민들이 반발하고 있다. 우태욱 기자 woo@imaeil.com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