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中 옌지 하늘길 열린다…티웨이항공 20일 운항재개

대구국제공항에서 중국으로 가는 하늘길 하나가 복구된다.

12일 중국 지린성 옌볜(延邊) 조선족자치구 옌지(延吉)와 대구를 잇는 항공노선 운항이 회복된다는 소식이 현지 매체인 옌볜라디오텔레비전을 통해 보도됐다. 옌볜 정부는 이날 기자회견을 통해 티웨이항공이 운행해오던 대구-옌지 노선을 20일 재개한다고 밝혔다.

이 항공편은 8월 20일부터 10월 24일까지 매주 목요일 1회 운항하며, 중국 국가민항국의 방역기준에 따라 전체 좌석의 75% 정도인 140석 이하로만 승객이 탑승할 수 있다.

또 한국 측 방역요구에 따라 승객들은 한국에서 출국 시 대구공항에서 탑승하고, 한국에 입국 시 대구공항에 잠시 머문 뒤 인천공항으로 와 내릴 예정이다.

옌지공항회사 측은 "한국 대한항공·제주항공·부산항공과 중국 동방항공 등으로부터 운항 재개 계획을 접수했다"면서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이 안정적으로 통제된다는 전제하에 항공시장을 점차 개방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