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구미시, 중소기업 애로 기술 지원하는 '기술닥터사업' 호응

8월에 중소기업 6곳 선정, 애로 기술지원

 

구미시가 '구미시 기술닥터사업' 솔루션위원회 회의를 하고 있다. 구미시 제공 구미시가 '구미시 기술닥터사업' 솔루션위원회 회의를 하고 있다. 구미시 제공

 

구미시가 중소기업의 애로 기술을 지원하는 '기술닥터사업'이 호응을 얻고 있다.

기술전문가인 기술닥터의 애로기술 해결 지원과 함께 실험재료비, 공정개선, 시제품 제작 비용 등 최대 3천만원까지 지원하는 사업이다.

시는 최근 '구미시 기술닥터사업' 솔루션위원회를 열어 기술 지원을 받을 중소기업 6곳을 선정했다.

시는 이 사업을 2011년부터 시작해 지난해까지 310건의 중소기업의 애로사항을 해결했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 기술 및 제품개발과 작업환경 개선에 힘쓰고 있는 중소·벤처기업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