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재현 상주시의회 의장 진선미 국토교통위원장 만나 철도 문경상주김천 구간 조기 건설 요청

진선미 의원 “국가발전에 필요한 사업 적극 도와주겠다”. 답변

지난달 28일 정재현 상주시의회 의장이 진선미 국회 국토교통위원장실을 방문, 진 위원장에게 중부내륙철도 문경~상주~김천 구간 조기 건설의 당위성을 설명하고 있다. 상주시의회 제공 지난달 28일 정재현 상주시의회 의장이 진선미 국회 국토교통위원장실을 방문, 진 위원장에게 중부내륙철도 문경~상주~김천 구간 조기 건설의 당위성을 설명하고 있다. 상주시의회 제공

최근 경북 상주지역 최대 현안인 문경~상주~김천 중부내륙고속철도 조기 건설에 지역 정치권이 사활을 걸고 있는 가운데 정재현 상주시의회 의장이 지난달 28일 진선미 국회 국토교통위원장을 만나 유일하게 미연결 구간인 이 구간의 조기 건설을 열망하는 상주시민들의 민심을 설명했다.

정 의장은 이 자리에서 "국토의 허리 부분인 이 구간을 미연결 구간으로 둔다는 것은 지역차별로 오해받을 수 있다"며 "지역 균형발전과 낙후된 경북 북부지역 발전, 관광자원 개발을 위해서 상주 시민들의 염원인 문경~상주~김천 구간은 반드시 건설돼야 한다"고 요청했다.

지난달 28일 정재현 상주시의회의장이 진선미 국회 국토교통위원장실을 방문, 진 위원장에게 중부내륙철도 문경~상주~김천 구간 조기 건설의 당위성을 설명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상주시의회 제공 지난달 28일 정재현 상주시의회의장이 진선미 국회 국토교통위원장실을 방문, 진 위원장에게 중부내륙철도 문경~상주~김천 구간 조기 건설의 당위성을 설명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상주시의회 제공

이에 대해 진선미 위원장은 "지방의회 의장이 지역현안사업 관철을 위해 국회를 찾아 당위성을 설명하는 경우는 거의 없어, 정 의장의 열정에 감동 받았다"며 "국가발전에 반드시 필요한 사업인만큼 적극 도와주겠다"고 말했다.

정 의장은 의원들과 함께 중부내륙철도 조기 건설 촉구 결의문을 채택한데 이어 시민들의 힘을 모아 철도 연결을 반드시 이뤄낸다는 의지를 다지고 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