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과학대, 배드민턴부 창단

주장 김빛나 선수를 비롯해 10명으로 구성

안동과학대 배드민턴부 창단식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안동과학대 제공 안동과학대 배드민턴부 창단식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안동과학대 제공

안동과학대학교가 배드민턴부를 창단했다.

지난달 31일 대학 학계도서관 대강당에서 가진 창단식에는 안윤효 안동시체육회장, 손호영 경북도체육회 감사, 김용회 대한배드민턴협회 경기위원장, 최한동 경북도배드민턴협회장, 손기웅 안동시배드민턴협회장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창단한 배드민턴부는 김종배 감독의 지도로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 안동과학대학교 배드민턴부는 주장 김빛나 선수를 비롯해 10명으로 구성됐다.

안동과학대학교의 배드민턴부 창단은 지역의 배드민턴 우수 선수 발굴은 물론, 선수의 타 지역 유출 방지와 함께 전문 육성을 통한 지역 스포츠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전국대회 입상 성과를 통해 졸업 후 일반 실업팀 취업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권상용 안동과학대학교 총장은 "대학 배드민턴부가 노력을 통해 대학 및 지역을 대표하여 전국적 우수 팀으로 성장해나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