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성에너지-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 초복 삼계탕 나눔

대성에너지㈜(대표이사 우중본)와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회장 송준기)는 초복을 앞두고 15일 적십자 대구지사 강당에서 지역 취약계층 200세대를 대상으로 삼계탕 나눔행사를 열었다고 밝혔다.

이번 나눔 활동에는 대한적십자사봉사회 대구달서구지구협의회(회장 최영순) 소속 봉사원 20여명이 아침부터 삼계탕을 정성껏 요리해 김치, 음료와 함께 취약계층 세대에 전달하며 안부도 살폈다.

우중본 대성에너지 대표이사는 "장마후에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 될 텐데 어르신들 모두 보양식으로 기력을 보충하여 올 여름도 건강하시기를 기원한다"며 "코로나19 사태로 모두가 힘들지만 대성에너지는 우리 주변의 어렵고 소외된 이웃을 위해 나눔과 봉사를 정성껏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