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극복 주연, 의료인들에게 경북의 힐링을 선물합니다

경북도, 전국 의료인 및 가족의 경북 관광 지원

강성조 경북도 행정부지사가 지난 11일 코로나19 극복 경북지원 의료인 초청 감사 이벤트에서 고마움을 전하고 있다. 경북도 제공 강성조 경북도 행정부지사가 지난 11일 코로나19 극복 경북지원 의료인 초청 감사 이벤트에서 고마움을 전하고 있다. 경북도 제공

경상북도는 코로나19 확산 당시 감염자 치료에 헌신한 의료인에게 고마움을 전하기 위해 관광 지원사업을 펴고 있다. 전국에서 경북으로 파견된 의료인 440여 명 가운데 초청 관광 서비스 참가 신청을 한 188명(가족 포함 592명)에게 맞춤형 여행을 지원한다.

1차로 152명(의료인 49명, 가족 103명)이 지난 10일부터 이틀 동안 경주·포항을 중심으로 가족 단위 여행을 했다. 11일에는 경주 라한호텔에서 이들에게 고마움을 전하는 이벤트를 마련해 감사패를 전달했다.

이번 관광 지원사업에선 사전 조사를 바탕으로 가족 단위 개별여행과 단체 패키지여행을 함께 추진한다. 가족 단위 개별여행은 숙박비와 체험비를 지원하며, 패키지여행은 경주 불국사·포항 죽도시장을 중심으로 한 동해안 탐방 코스로 진행한다. 경북도는 추가로 힐링 콘텐츠를 접목한 프로그램을 추진하는 한편 8월 하순에 별도로 의료인 감사 이벤트를 마련할 계획이다.

강성조 경북도 행정부지사는 "경북이 코로나19 확산으로 힘든 시기를 겪을 때 의료진의 적극적인 지원과 헌신이 큰 힘이 됐다"면서 "이번 여행이 의료인들에게 조금이나마 보답할 수 있는 시간이 되길 기대한다"고 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