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키워드] 천안 계모

천안에 사는 40대 여성이 9세 의붓아들을 7시간 넘게 여행용 가방에 가둬 중태에 이르게 한 소식이 전해져 네티즌들이 충격에 빠졌다. 연합뉴스TV 캡처 천안에 사는 40대 여성이 9세 의붓아들을 7시간 넘게 여행용 가방에 가둬 중태에 이르게 한 소식이 전해져 네티즌들이 충격에 빠졌다. 연합뉴스TV 캡처

천안에 사는 40대 여성이 9세 의붓아들을 7시간 넘게 여행용 가방에 가둬 중태에 이르게 한 소식이 전해져 네티즌들이 충격에 빠졌다.

경찰 등에 따르면 A(43) 씨는 지난 1일 낮 12시부터 오후 7시 25분까지 천안 서북구 주거지에서 B(9) 군을 여행용 가방에 가둬 두는 등 학대한 혐의로 3일 구속됐다.

A씨의 신고로 119가 현장에 출동한 당시 B군은 심정지 상태였으며 사흘째 의식을 회복하지 못하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B군을 가방에 가둬 놓은 채 3시간 동안 외출했고, B군이 용변을 보자 가방을 바꿔 가둔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한 달 전에도 B군을 학대해 조사받던 중 범행을 저질렀으며, 네티즌들은 인면수심의 A씨 만행에 분노하고 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