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의성향토인재양성원' 대면수업 재개

개인 방역 지침 철저 준수

경북 '의성향토인재양성원'은 지난달 30일부터 방역 수칙을 지키면서 교육부의 단계적 개학을 준용해 대면 수업을 재개했다. 의성군 제공 경북 '의성향토인재양성원'은 지난달 30일부터 방역 수칙을 지키면서 교육부의 단계적 개학을 준용해 대면 수업을 재개했다. 의성군 제공

경북 의성군(군수 김주수)은 지난달 30일 코로나19로 중단해 온 '의성향토인재양성원'의 대면수업을 교육부의 단계적 개학을 준용해 순차적으로 재개했다.

앞서 군은 지난 2월 말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대면수업을 전면 중단했고, 온라인 수업을 통해 학생들의 학습 공백을 최소화해왔다. 따라서 이번 대면수업 재개는 생활 속 거리두기 전환에 따른 순차적 등교 개학 일정을 준용해 고등학교 2, 3학년부터 적용했고, 6일부터는 고등학교 1학년도 대면수업으로 전환한다.

'의성인재양성원'은 운영 재개에 앞서 강의실을 전면 소독하고 책상 간 2m 이상 거리를 두고 학생 간 접촉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 또 학생들은 등원 시 마스크 착용은 물론 입구에서 손 소독과 발열 체크 후 이상이 없어야 입실할 수 있으며 이 밖의 개인 방역 지침도 철저히 준수하도록 교육하고 있다.

김태원 의성군 총무과장은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학생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학업에 매진할 수 있도록 적극 관리하겠다"면서 "학부모와 학생들도 개인위생 수칙을 철저히 지켜 학습권을 보장받을 수 있도록 협조해 줄 것"을 당부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