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구미시와 경상북도환경연수원, 2020 구미시 시민정원사 교육 위·수탁 협약체결

구미시 첫 시민정원사 교육 신설…정원문화·관리 인재 양성

경북 구미시와 경상북도환경연수원은 정원문화·관리 인재 양성을 위한 위·수탁 협약을 지난달 29일 체결했다. 구미시 제공 경북 구미시와 경상북도환경연수원은 정원문화·관리 인재 양성을 위한 위·수탁 협약을 지난달 29일 체결했다. 구미시 제공

경북 구미시가 경북도내에서 최초로 시민정원사 교육을 신설해 정원문화·관리 인재를 양성한다.

구미시와 경상북도환경연수원은 정원문화 및 정원관리 인재양성을 위해 '2020 구미시 시민정원사 교육' 위·수탁 협약을 지난달 29일 체결했다.

시민정원사 교육은 시민들이 생활거주지 주변 정원이나 화단 등에 꽃과 나무를 심고 가꿀 수 있도록 실습위주로 진행되는 교육이다. 구미시민이면 누구나 지원 가능하며, 교육은 6월부터 총 2기(기별 111시간)로 운영된다.

이에 앞서 구미시는 지난 5월 '정원 문화 조성 및 진흥에 관한 조례'를 제정해 정원문화 산업의 확대와 정원전문가 및 시민정원사 교육과정을 체계적으로 지원할 수 있도록 제도를 마련했다.

심학보 경상북도환경연수원장은 "앞으로도 시민의 눈높이에 맞춰 체계적인 정원교육과 낙동강 체육공원 내 생태정원을 조성해 시민들의 정원문화 접근성 향상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