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군 축산과 직원 1명 확진 판정…농업기술센터 폐쇄

부인이 먼저 확진 판정을 받아

주소지를 대구 달서구에 둔 고령군청 산림축산과 공무원 A(55)씨가 29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부인이 먼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뒤 검사를 받았으며, 이날 확진 판정을 받았다.

고령군은 28일부터 A씨의 근무지인 고령군 대가야읍 농업기술센터를 폐쇄하고 방역을 완료했다.

또 고령군은 A씨의 군내 동선을 파악하는 한편 농업기술센터 직원들에 대해 지난 28일부터 재택근무를 지시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