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하루새 813명 추가…누적 확진 3천명 넘어서

대구 누적 확진자 2천236명, 경북 488명

한 경증 환자가 구급차에서 내려 코로나19 전담병원으로 지정된 대구동산병원으로 걸어가고 있다. 매일신문DB 한 경증 환자가 구급차에서 내려 코로나19 전담병원으로 지정된 대구동산병원으로 걸어가고 있다. 매일신문DB

29일 하루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813명이 추가 확인됐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오전과 오후에 코로나19 확진자가 각각 594명과 219명이 추가 확인됐다고 밝혔다. 누적 환진자는 3천150명으로 늘어났다.

지난달 20일 국내에서 첫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지 40일만에 3천명이 넘어섰다.

이날 오후 4시 기준 새로 확진된 219명 중에는 대구가 181명, 경북이 19명이 포함됐다. 대구의 누적확진자는 2천236명, 경북은 488명이다.

이날 오전 대구에서 치료를 받던 중 사망한 77세 남성이 사망자에 신규 포함돼 총 사망자는 17명이다.

이날 21번과 23번 환자가 격리해제되면서 완치해 격리 해제된 확진자는 28명이다.

완치판정을 받고 격리해제됐었던 25번 환자가 재확진을 받아 다시 격리됐다. 이 환자는 국내에서 재확진된 첫사례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