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의성 코로나19 3명 추가 확진…2차 감염자 속출

코로나19 확진자 29명으로 늘어나

경북 의성군청 전경 의성군 제공 경북 의성군청 전경 의성군 제공

경북 의성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19(코로나19) 2차 감염자가 속출하고 있다.

의성군에 따르면 26일 오후 3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들 3명 모두 2차 감염으로 확인됐다.

안계면에 사는 A(여) 씨는 24일 확진 판정을 받은 구천면의 여성(77)과 안계성당에서 미사를 본 후 성당방에서 모임을 가진 밀접 접촉자다.

안계면에 사는 B(여) 씨 역시 24일 확진 판정을 받은 같은 면의 여성(65)과 새우리식당에서 같이 식사를 한 밀접 접촉자다.

단밀면에 거주하는 C(남) 씨는 24일 확진 판정을 받은 여성(60)의 남편이다.

27일 현재 의성에는 확진자 29명 중 성지순례를 다녀온 주민 20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고, 9명은 성지순례자들과 밀접 접촉한 2차 감염자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