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일 대구 낮 최고기온 15도…밤부터 흐려져 내일아침 비

봄을 재촉하듯 포근한 날씨 속에 촉촉이 비가 내린 대구시 중구 국채보상운동 기념공원에 핀 홍매화에 빗방울이 맺혀 있다. 연합뉴스 봄을 재촉하듯 포근한 날씨 속에 촉촉이 비가 내린 대구시 중구 국채보상운동 기념공원에 핀 홍매화에 빗방울이 맺혀 있다. 연합뉴스

15일 대구경북 지역은 가끔 구름 많겠고, 평년보다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겠다.

대구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다가 북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을 차차 받아 가끔 구름이 많다가 밤에 흐려지겠다.

동풍의 영향을 받는 경북 북부 동해안에는 아침부터 낮 사이 가끔 비가 내리겠으며, 남부 동해안에는 낮 동안 빗방울이 떨어지겠다.

낮 기온은 14도~17도의 분포로 평년(6~9도)을 웃돌 것으로 예측된다.

낮 최고기온은 포항 16도, 대구 15도, 김천 14도, 문경 13도, 울진 12도 등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대기 정체로 인한 국내 발생 미세먼지 축적과 국외 미세먼지 유입으로 대구는 '나쁨', 경북은 '보통' 수준으로 전망된다.

내일(16일) 새벽부터 대구와 경북에는 비 또는 눈이 내려 낮 12시쯤 대부분 그치겠고, 울릉도·독도는 16일 오전 6시부터 비가 내리기 시작해 밤까지 가끔 비 또는 눈이 오겠다.

예상강수량은 5~10㎜, 경북 서부내륙의 예상 적설량은 1㎝ 내외다.

대구지방기상청은 "16일 아침부터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해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고 바람이 강하게 불어 추워지겠다"고 예보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