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직 검사 오피(OP) 성매매 "경찰이 현장에서 붙잡아"

서울 마포구 도화동. 네이버 지도 서울 마포구 도화동. 네이버 지도

현직 검사가 오피스텔 성매매를 하다가 경찰 단속에 적발됐다.

23일 법조계와 경찰 등에 따르면 서울 마포경찰서는 현직 검사 A씨를 성매매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해 조사 중이다.

A검사는 하루 전인 22일 오후 7시쯤 서울 마포구 도화동 소재 한 오피스텔 건물에서 성매매를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검사는 현장에서 경찰에 적발됐다. 당시 A검사는 주취 상태였고 경찰 조사를 받은 후 귀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성매매를 한 여성 B씨도 함께 입건됐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