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문경시 충남 논산시와 동서지역 상생위한 자매결연 체결

지난 6일 문경시청 대회의실에서 고윤환 문경시장 김인호 문경시의회의장과 황명선 논산시장 김진호 논산시의회의장 등 양측 민 관 단체장 들이 참석한 가운데 자매결연식을 체결했다. 문경시 제공 지난 6일 문경시청 대회의실에서 고윤환 문경시장 김인호 문경시의회의장과 황명선 논산시장 김진호 논산시의회의장 등 양측 민 관 단체장 들이 참석한 가운데 자매결연식을 체결했다. 문경시 제공

경북 문경시(시장 고윤환)와 충남 논산시(시장 황명선)가 동서 지역 상생 협력을 강조하며 자매결연을 체결했다.

황명선 논산시장과 김진호 논산시의회 의장 등은 6일 문경시를 방문해 고윤환 문경시장과 김인호 문경시의회 의장 등과 만나 양 도시의 민·관 교류를 본격적으로 알리는 자매결연 체결식을 가졌다.

양측은 이날 "지방분권화 시대를 맞이해 지방자치단체 간 교류 협력은 반드시 필요하다"며 "유사한 특색을 가진 문경시와 논산시가 동서 교류를 통해 상생 발전하는 동반자가 될 수 있도록 서로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백두대간 남한 구간의 정중앙인 문경시는 국민관광지 문경새재를 비롯한 관광자원이 널려 있고 6차산업의 성공모델인 오미자와 사과의 최대 주산지다.

논산시는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된 돈암서원, 계백장군 유적지인 황산벌, 육군 훈련소로 유명한 곳이다.

관련기사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