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텍, 러시아 극동연방대와 공동연구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포스텍과 러시아 극동연방대가 20일 공동연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포스텍 제공. 포스텍과 러시아 극동연방대가 20일 공동연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포스텍 제공.

김무환 포스텍(포항공대) 총장은 20일 러시아 극동연방대 설립 120주년을 맞아 아시아-태평양 지역 대학 총장회의에 참석, 극동연방대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포스텍은 이번 협약체결로 러시아 극동지역 교류 네트워크가 확대되고, 경상북도·포항시·블라디보스토크시를 잇는 가교역할도 가능할 것으로 전망했다.

두 대학은 앞으로 포항시와 블라디보스토크가 스마트시티로 성장하기 위한 연구 분야에서 적극 협력할 방침이다.

경상북도와 포항시는 2018년 블라디보스토크 시와 경제, 사회, 문화 교류 양해각서를 체결한 바 있다.

김 총장은 "포항과 블라디보스토크가 스마트 시티로 성장해나가는데 양 지역 대학이 손을 잡았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며 "이를 실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극동연방대는 지난 1899년 개교한 러시아 주요대학 가운데 하나로, 현재 2만3천여명의 학생이 재학 중이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